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전 제품다음 제품

music styles
     

왁스(Wax) / 6집-사랑이 다 그런거니까 (싸인시디)

공급사 바로가기
기본 정보
상품명 왁스(Wax) / 6집-사랑이 다 그런거니까 (싸인시디)
판매가 9,800원
제조국가 Korea
디스크 B+
북클릿 A
레이블 J-Entercom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SNS 상품홍보
SNS 상품홍보
구매방법

배송주기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선택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수량 수량증가 수량감소
0 (0개)

이벤트

Track List

※ 북클릿 앞면에 친필싸인이 되어 있습니다.

2006년 겨울, 2년여만에 심금을 울리는 발라드로 다시 찾아온 왁스의 6번째 앨범

갑자기 쌀쌀해진 날씨가 장롱 속의 두꺼운 옷들을 꺼내게 만들고 ‘어디에서는 첫서리가 내렸다’는 뉴스가 가을의 소리를 타고 들려온다 작년 2월 초에 5집 앨범이 나왔으니 꼭 21개월만, 데뷔 후 가장 길었던 이번의 공백은 일본에서의 활동 때문. 이 기간 동안 싱글 1장과 앨범 1장을 내며 일본땅에 왁스라는 이름을 확실하게 아로새기고 돌아왔다. 이번 6집 앨범은 왁스 음악의 진수만을 보여줄 수 있는 곡으로 이른바 ‘왁스표’라고 불리는 주옥 같은 발라드가 주를 이루고 있다.

이번 앨범 타이틀 곡인 ‘사랑이 다 그런거니까’는 이 가을에 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아리게 할 것만 같다. 힘겹게 사랑을 끝냈지만 이별의 아픔은 더욱 커져만 간다. 이렇게 괴로울 거라면 왜 사랑했고 왜 이별 했을까. 사랑도 이별도 모두 바보짓처럼 느껴진다 이토록 질긴 인연이 원망스럽다. 하지만, 체념한다. ‘사랑이 다 그런거니까’ 어쩌면 우리의 인생 자체가 다 그런 것이다.

01. 사랑이 다 그런거니까 
02. 두툼한 지갑 
03. 그땐 그랬어 
04. 애주가 愛.酒.歌 
05. 어두운 거리에 머무는 사랑 
06. 사람을 찾습니다 
07. 엽기적인 그녀 
08. 파랑새 
09. 목포시 청담동 
10. 물어 봅니다

이용안내

※ 대부분 재고가 1장이어서 입금기한은 '24시간'입니다. 기한 초과시 주문은 자동취소됩니다.
※ 주문 가능한 모든 음반은 100% 재고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재즈트리 묶음배송 안내 | 재즈트리(바로가기)

디스크(알판) 상태
A+ : 스크래치 없음 | A : 스크래치 1-4개 | B+ : 스크래치 5-10개 | B : 스크래치 11-20개
C+ : 스크래치 많음 | C : 스크래치 매우 많음 (이상시 환불/교환 가능)

재킷(북클릿) 상태
A+ : 구김 없음 | A : 구김 약간 | B+ : 구김 약간 많음 | B : 구김 많고 찢김도 있음

※ 중고음반이라도 재생에 전혀 문제가 없습니다. 이상시 환불 가능.
※ 스페셜케이스나 싱글케이스를 제외하고 상태가 안좋은 케이스는 새케이스로 교체하여 보내드립니다.
※ 음반명 마지막에 (미개봉)이라고 표기된 것 외에는 모두 중고음반입니다.
※ '미개봉' 음반은 개봉하지 않은 완전한 새제품입니다.
※ 음반명 앞에 [LP]라고 적힌 것 외에는 모두 CD입니다.

배송료
4만원 미만 구매시: 2,500원 (단, 제주도, 도서산간 지역은 배송비 2,000원이 추가됩니다)
4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 배송

배송시간
평일 오후 4시까지 결제완료시 2일 내로 받으실 수 있습니다. 

적립금
배송완료 후 익일에 결제금액의 2%를 적립해드립니다.

결제방법
무통장입금, 신용카드, 휴대폰 결제 가능